클린&안심 경북, 더 깨끗해진 경북으로 안심하고 오이소

이철우 도지사, 경주엑스포공원에서 방역․청소, 황리단길에서는 관광 홍보

신창현 | 기사입력 2020/05/11 [23:41]

클린&안심 경북, 더 깨끗해진 경북으로 안심하고 오이소

이철우 도지사, 경주엑스포공원에서 방역․청소, 황리단길에서는 관광 홍보

신창현 | 입력 : 2020/05/11 [23:41]

 

 


[뉴스일보] 경북도는 11일부터 범도민 클린&안심 경북캠페인을 23개 시군 및 사회단체와 함께 대대적으로 펼친다.

 

클린&안심 경북캠페인은 코로나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소상공인과 자영업자, 중소기업을 비롯한 도민들에게 함께 힘내자는 위로와 응원의 메시지를 전하고 철저한 방역을 통해 더 깨끗해진 경북이 다시 관광경북으로 우뚝 서고 지역경제도 되살아 날 수 있도록도민의 저력과 힘을 한 데로 모으자는 취지에서 추진된다.

 

이철우 도지사는 이날 경주 세계문화엑스포공원에서 주낙영 경주시장, 신재학 도 새마을회장을 비롯한 사회단체장 및 엑스포사무처 직원100여명과 함께 클린&안심 경북캠페인 실천 다짐행사를 가지고 공연장 내외부 청소 및 소독 등 방역활동을 펼쳤다.

 

특히, 12일 첫 무대에 오를 예정인 정동극장 창작뮤지컬 월명과 경주엑스포 인기공연 플라잉개막에 앞서 관광객들이 안심하고 공연을 관람할 수 있도록 공연장 내 의자 등받이에좌석 거리두기표시를 설치하고 방역을 실시했으며, 엑스포 공원 일대를 청소하고 소독작업 하는 등 생활 속 방역을 철저히 실천했다.

 

오후에는 경주의 관광명소인 황리단길을 찾아 골목 점포에 마스크와 손소독제 등을 전달하고 클린&안심 경북 캠페인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주길 당부했다. 또한, 황리단길을 찾은 관광객을 대상으로 경북 관광에 대해 적극적인 홍보를 이어갔다.

 

이철우 도지사는 코로나와의 싸움은 말 그대로 전쟁이었다. 70년 전 6.25 전쟁에서 낙동강 방어선으로 나라를 구했듯이 대구경북은 많은 피해를 감수하면서까지 코로나가 전국으로 확산되는 것을 막았다. 의료진을 비롯한 자원봉사자, 공무원의 헌신과 도민들의 선진 시민의식이 이뤄 낸 성과로 존경과 감사를 드린다.”면서

 

클린&안심 경북 캠페인을 통해 청정경북, 관광경북의 명성을 되찾고 관광 활성화와 함께 지역경제도 조기에 되살아 날 수 있도록 도정 역량을 집중하겠다.”고 밝히고 국민들께서도 안심하고 경북을 방문해 주시길 부탁드린다.”고 말했다.

 

한편 경북도는 클린&안심 경북캠페인이 범도민 실천운동으로 정착 될 수 있도록 매주 금요일마다 릴레이 캠페인을 펼쳐가며 확산 분위기를 조성해 나갈 계획이다.

 

클린&안심 경북캠페인은 클린경북안심경북투트랙으로 추진된다. 먼저 클린경북 캠페인은 23개 시군과 새마을단체 등 사회단체들이 주축이 돼 매주 금요일마다 일제 대청소를 실시해 주변 생활환경은 물론 주민들의 마음까지 속 시원하게 씻어낸다. 공공시설부터 시가지, 도로, 하천변, 직장, 일터, 내 집 앞에 이르기까지 깨끗하게 청소하고 단장 한 후 새로운 마음으로 일하고 손님도 맞이한다.

 

안심경북 캠페인은 대구와 함께 코로나19 최대 피해지역인 경북에 대한 국민들의 막연한 불안감을 덜어주어 국민 누구나 안심하고 경북을 방문할 수 있도록 만들기 위한 도민 실천운동이다. 이를 위해 도는 철저한 방역과 거리두기 생활화로 더 이상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는 코로나 청정경북 실현에 앞장 설 방침이다신창현 기자 ckdgusl0041@naver.com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이동
메인사진
안동 경일고, 코로나-19 예방을 위해 전 교실에 ‘공기제균청정기’ 설치
  • 썸네일
  • 썸네일
  • 썸네일
광고